본문 바로가기

말하기/여행&요리

[간사이 통신 1] 여기는 오사카 입니다.

여행을 가야지 하고, 급하게 예약을 하려고 보니
남아있는 노선이 오사카네요.
지금은 오사카입니다.
숙소에 와보니, 컴터도 있고 냉장고에 조리기구도 잘 갖춰진 민박이네요.
딱 좋습니다.

오사카를 기점으로 간사이 지역을 여행할 예정입니다.
간사이 지역은, 효고현(고베 방면), 오사카부, 나라현, 오카야마현, 교토부, 시가현을
아우르는 말인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도를 클릭하시면 좀 더 크게 보여요.



3박 4일 동안 몇가지 코스만 정리해서 다녀 볼 생각이예요.
대략 일정은 이렇게 잡고 있어요.  
1일 오사카 지역 일부 
2일 고베 지역 효고현
3일 교토 지역 교토 & 나라
4일 오사카 성 오사카코


우선, 오늘은 숙소를 기준으로 오사카 주요 지역을 다녔어요.
에비스초(오사카부 아랫쪽 위치, 숙소: 투어팰리스 * 깨끗하고 조용하고 좋은 민박이예요.)
-> 난바역 (빅카메라, 도톤보리 고쿠라쿠 상점가, 호젠지 요코초)
-> 우메다역( 공중정원 전망대)
이렇게 보는데도, 숙소로 돌아오니 9시 반이예요. ^0^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행기에서 내려다 본 하늘. 알랭드 보통의 "여행의 기술"의 표지가 떠오르길래 찍어봤는데, 창틀이 좀 지저분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내식에서 맛을 기대하기란 어려운 일인데, JAL에서 주는 커피는 정말 맛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숙소가 있는 에비스초 역에서 나오면 바로 보이는 저 탑은 신세카이랍니다. 저녁에 보니 불빛이 환한게 좀 더 나아보이던데, 저 사진은 좀 썰렁하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의 이런 것을 보면, 저는 배려라고 하고 싶어요. 남에게 방해가 안될 정도의 공간만 허락하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빅카메라 입구에서 찍었습니다. 이곳은 전자제품 좀 싸다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MP3 이어폰이 고장이 나서 하나를 사려고 벼르다가 마침 잘 됐어요. 본 매장에 갔더니 별건 없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빅카메라 3층에 갔더니 음향기기를 전문으로 다루고 있었어요. 특히, 이어폰 종류별로 다 테스터를 따로 비치해놓아서 너무 편리했어요. 가격도 우리나라보다는 좀더 저렴한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는 아이팟 전용 이어폰 대신, 평소에 써보고 싶었던 귀를 덮어주는 큰 사이즈를 구입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근처에도 스타벅스가 있었는데, 좌석을 줄이고, 대신에 책이나 잡지 판매공간과 함께 뒤섞여 있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사카의 상징 중 하나인, 도톤보리 고쿠라쿠 상점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인적으로 가장 인상깊었던 거리예요. 호젠지 오코쵸 거리예요. 어둠이 깔리고 있었고, 바닥에는 행운을 부른다는 물을 끼얹어 불빛에 반짝이고 있었어요. 골목이 참 운치 있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젠지 오코초 골목에서 한 곳을 골라 들어간 식당입니다. 정갈함이 느껴지는 가쯔동 전문 식당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밥이 나오는 일본 영화를 보면, 그 밥이 너무 맛있어보여서 일본에 가면 꼭 밥을 먹어보겠노라고 했는데. 정말 맛있어요. 좋은 쌀을 쓰는 것같고, 밥을 짓는 노하우가 따로 있는 듯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일본어를 읽지 못해 그냥 그림 보고 시킨거라, 이름은 모르겠어요. 우리나라 가쯔돈이랑 똑같은 맛이었어요. 맛있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모메 식당인지, 안경인지..그 영화 속에 보면 저 메실 장아찌가 나오는데 어떤 맛일지 정말 궁금했어요. 한입에 다 먹기에는 시고 짜요. 근데, 메실 특유의 향긋한 맛이 느껴지는게 참 좋았어요. 집에 가면 저만이 또 생각날 것 같아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소를 옮겨서, 이곳은 우메다 역에서 나오면 바로 보이는 요도바시 건물이예요. 그냥 찍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목적지인, 공중정원 전망대로 가는 지하도입니다. 일본은 어디를 가도 대게 깨끗해요. 그 깨끗함에는 정갈하다는 표현을 꼭 써줘야 할 것 같아요. 그리고, 또하나는 배려가 느껴져요. 대게 지하도가 어둑하고 좀 지루하고 그렇잖아요. 그런데, 좀 경쾌하지 않나요? 저 꿈틀이 하나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중정원 전망대 아래서 올려다보고 찍었어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중정원의 모형을 1층에 전시해 놨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공중정원은 35층에 있는데, 혼자 막 타고 올라가다 깜짝 놀랐어요. 어디선가 바람이 슝 들어와서 왠지 혼자 공중에 붕떠있는 느낌이 들었거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것이 무엇일까요? 공중정원 꼭대기에서 올려다본 하늘? 아닙니다. 이것은 꼭대기 바닥을 찍은 것이랍니다. 꼭 하늘처럼 그렇게 뭘 박아놨더라구요. 밤에 올라가니 환상적인 빛을 내고 있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사진도 마찬가지. 안드로메다예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꼭대기에서 내려다본 오사카 전경입니다. 일본 참 넓고, 참 소박하게 사는 동네같은데 엄청 화려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많은 사람들의 소원은 저 철창에 달렸습니다. :)


  • BlogIcon 1004ant 2008.03.13 00:25

    여행 중이시구나... 매실 장아찌.. <안경>에선 확실히 나옵니다. 꿈틀이란 표현도 재미있고... 얼마전 식당에서 먹은 밥이.. 정말...정부미스러운 맛을 내더라고요. 결국 다 비웠지만.... ㅠ.ㅠ

    • BlogIcon smirea 2008.03.14 00:01 신고

      아이코, 저런.. 정부미가 맛이 좀 없죠.. 매실장아찌는
      독하게 시면서 끝이 향긋해요.^^ 남은 동안 한번 더 먹어보려고요. 아니면 사가려고요. 그리고, 일본은 정말 쌀이 질이 좋은가봐요.^^*

  • BlogIcon smreo 2008.03.13 02:58

    아웅. 일본은 동경이랑 후쿠오까 밖에 못가봤는데
    이번 여름 휴가에는 간사이지방에...
    그런데 환율이 미친듯이 올라서 너무 부담스럽다는..ㅋ

    그런데 그. 저기 글 끝에 붙어있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스 라이센스 어떻게 붙이는 거에요????

    • BlogIcon smirea 2008.03.14 00:03 신고

      저건 아마 티스토리 플러그인에 있는 것 같아요. 근데, URL에 오류가 있나봐요. 놀러갈랬더니 없는 페이지라고 나오네요. ^^

  • 으내 2008.03.13 10:05

    오우~ 무심코 들어와봤는데 이런 실시간 통신이.
    오사카는 도쿄랑 또 다른 재미가 있지? 또 가구 싶당...ㅎㅎ
    재밌게 놀다가 무사히 돌아와~

    • BlogIcon smirea 2008.03.14 00:04 신고

      도쿄는 오바이다에서 바로 바다가 보이던거랑 공중으로 지나다니던 전철에서 야경을 볼때가 좋았지.^^

      오늘은 완전 고생한 날이야;;

  • BlogIcon jiself 2008.03.13 23:12

    늦은 저녁시간에 포스팅을 보고...... 배가 고파졌어요. ^^

    즐거운 여행되십시요

  • BlogIcon 소심쟁이 2008.03.14 01:48 신고

    으아 부럽습니다 정말로...저는 오늘 하루종일 학교에서 썩었지 말입니다-_-;;; 저도 언능 하던일 좀 마무리 해놓고 훌쩍 여행이나 좀 다녀왔으면 좋겠네요 ㅠㅠ 재미난거 구경 많이 하시고 맛있는것도 많이 하시고 오세요^^

    • BlogIcon smirea 2008.03.14 22:46 신고

      학교에서 썩지 않으면 나중에 저처럼 됩니다.@.@;;
      어여 하던일 마무리 잘하시고 꽃피는 봄에는 잠깐 머리식히고 오세요.

      전 무모함의 끝을 시험하는 중이랍니다.ㅠ.ㅠ

  • BlogIcon MNDNAUT 2008.03.15 18:09 신고

    요도바시랑 빅카메라는 참 편했어요 ㅋ
    이것저것 테스터 다해볼 수 있고 ㅎ
    저는 요도바시에서 D3 연사를 날려보았지요;;
    언제한번 만져보겠어요? ㅋㅋㅋㅋ

    • BlogIcon smirea 2008.03.15 22:52 신고

      ^^ 전 그 생각까지는 못했군요.OTL
      초행길이라 왜이리 길은 멀고 시간은 없는지,
      해봐야지..하고 했던 것 중 제대로 해본 것은 별로 없어요. 하하, 제대로 할려면 거기서 좀 살아야겠죠?

  • BlogIcon 크브브 2008.03.16 00:02

    안그래도 요새 여행이 땡기던데...
    부럽습니다. ^^

    일본밥은 정말 맛있던데,
    땅, 쌀의 종, 밥솥, 물, 불(?) 중에 하나가 우리나라보다 좋은 건가?
    아님 밥그릇과 숟가락?
    어쨌건 맛있는 건 확실한 거 같아요.

    • BlogIcon smirea 2008.03.16 02:22 신고

      크브브님도 무작정 여행하시는 겁니다!^^*

      일본밥 정말 맛있어요.
      좋은 재료에 장인의 정성이 더해졌나봅니다.
      그런데, 우리나라에 와서 밥 먹어보니, 우리나라도 상당히 맛있더라고요.하하;;

  • BlogIcon 뎀뵤 2008.03.17 12:29

    오마나. 여행가셨끈여~ 완전부럽부럽.
    저에게 일본은 여행보다는 살고 싶은 나라입니다. ;;;

    혼자가셨썌여?? ㅎㅎㅎ

    • BlogIcon smirea 2008.03.17 12:57

      아~ 뎀뵤님^^
      여행은 혼자다녀왔어요.하하
      저도 가끔 일본에서 살고 싶다는 생각을 하기도 하는데,
      저는 전형적인 한국인라(특히 외국나가면 그런 생각이 더 간절해지더라구요.) 그냥 일본은 여행가는 나라로 생각하기로 했어요.

      특히, 라멘에 김치를 먹으려면 돈을 더 내야하는 것이 너무 슬프더라고요. 전 김치 마니아인데...^^
      책은 다 읽으셨나요? 저도 그 책 사려고요~!

  • BlogIcon iRis 2008.03.18 15:54

    저 또 왔어염
    멜 한 통 쓰고 또 님의 오사카 여행기를 읽으러 ^^
    커피 마시면서 읽으니깐 좋네요.
    우메다공중전망대가는 지하보도말이죠.
    여름엔 정말 덥고 기분 끈적끈적 별로에요.
    추울 때라 괜찮으셨나보다

  • BlogIcon T.B. 2008.03.25 00:36 신고

    와~~~ 부러워요~~ㅜㅜ
    저도 한 일주일 동경에 갔었는데 가까운 나라지만 정말 많이 틀리더군요.
    저도 여행중에 담배꽁초 한번도 못봤어요 ㅋㅋ

    아~~~~~~ 저도 어여 여행을 떠나야 하는데ㅋㅋㅋ 이러다가 제 아뒤를 바꿔야 할 지경이예요.^^

    아무튼 조심해서 잘 다녀오세요^^ 온천은 필수~ㅋ

    • BlogIcon smirea 2008.03.26 19:00 신고

      맞아요. 일본은 정말 정갈한 나라예요.
      그 매력에 반하기도 하고,
      단무지까지 값을 받는 정없음에 싫어지기도 하고요.
      ^^

      오사카도 여행도 한참 전의 일인것만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