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몽환의꿈/가슴의 불

[은유] 크리스마스 눈

크리스마스가 되면 나는 또 그날 생각이 날거야
꽃잎 같은 눈잎들이 가로등을 향해 쏟아지고 있었고
너를 기다리다 그만 우는 것도 잊어버렸지

환상의 세계를 넘나들쯤 저 골목끝에 눈사람
한숨밖에 나오질 않았어

부질없는 일
우리는 닮은 구속이 없는 사람들

해마다 눈이 오면 이런 기억들이 나에게만 찾아올까봐
자꾸만 뒤돌아보고 어딘가를 머뭇거리겠지

눈이 오지 않으면 좀 나으려나
눈을 감으면 눈이 되지 않으려나

'몽환의꿈 > 가슴의 불'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만,  (16) 2007.12.09
변하는 것과 변하지 않는 것, 클래지콰이의 이별  (4) 2007.11.02
[은유] 크리스마스 눈  (0) 2007.10.22
블로그를 하는 이유  (12) 2007.08.05
100번 죽고도 1번 뿐인 삶 살기  (0) 2007.07.17
스무살들  (2) 2007.07.17